1. 교리상식
  2. 칠보지식인
  3. 구약성경 이어쓰기
  4. 신약성경 이어쓰기

하느님의 진노가 담긴 일곱 대접

1 나는 또 성전에서 울려오는 큰 목소리를 들었는데, "가서 하느님 분노의 일곱 대접을 땅에 쏟아라." 하고 일곱 천사에게 말하는 소리였습니다.

2 첫째 천사가 나가서 자기 대접을 땅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짐승의 표를 지닌 사람들과 그 상에 경배한 사람들에게 고약하고 지독한 종기가 생겼습니다.

3 둘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바다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바다가 죽은 사람의 피처럼 되어 바다에 있는 모든 생물이 죽었습니다.

4 셋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강과 샘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물이 피가 되었습니다.

5 그때에 나는 물을 주관하는 천사가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지금도 계시고 전에도 계시던 분, 거룩하신 분 이렇게 심판하시니 주님께서는 의로우심니다.

6 저들이 성도들과 예언자들의 피를 쏟았으므로 주님께서 저들에게 피를 마시게 하셨습니다. 저들은 이렇게 되어 마땅합니다."

7 이어서 제단이 말하는 것을 들었습니다."그렇습니다, 전능하신 주 하느님 주님의 심판은 참되고 의로우십니다."

8 넷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해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사람들을 불로 태우는 권한이 해에게 주어졌습니다.

9 사람들은 뜨거운 열에 타 버렸습니다. 그런데도 그들은 이러한 재앙들에 대한 권능으 지니신 하느님의 이름을 모독할 뿐, 회개하여 그분께 영광을 드리지 않았습니다.

10 다섯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짐승의 왕좌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그의 나라가 어둠으로 변하고, 사람들은 괴로움을 못 이겨 자기 혀를 깨물었습니다.

11 그러면서도 자기들이 겪는 괴로움과 종기 때문에 하늘의 하느님을 모독할 뿐, 자기들의 행실을 회개하지 않았습니다.

12 여섯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유프라테스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강물이 말라 해 돋는 쪽의 임금들을 위한 길이 마련되었습니다.

13 그때에 나는 용의 입과 짐승의 입과 거짓 예언자의 입이서 개구리같이 생긴 더러운 영 셋이 나오는 것을 보았습니다.

14 그들은 마귀들의 영으로서 표징을 일으키는 자들입니다. 그들이 온 세계 임금들을 찾아 나섰는데, 전능하신 하느님의 저 중대한 날에 일어날 전투에 대비하여 임금들을 불러 모으려는 것이었습니다.

15 "보라, 내가 도둑처럼 간다. 깨어 있으면서 제 옷을 갖추어 놓아, 알몸으로 돌아다니며 부끄러운 곳을 보일 필요가 없는 사람은 행복하다."

16 그 세 영은 히브리 말로 하르마게돈이라고 하는 곳으로 임금들을 불러 모았습니다.

17 일곱째 천사가 자기 대접을 공중에 쏟았습니다. 그러자 "다 이루어졌다." 하는 큰 목소리가 성전 안에 있는 어좌에서 울려 나왔습니다.

18 이어서 번개와 요란한 소리와 천둥이 울리고 큰 지진이 일어났습니다. 그렇게 강력한 지진은 땅 위에 사람이 생겨난 이래 일찍이 일어난 적이 없습니다.

19 그리하여 큰 도성이 세 조각 나고 모든 민족들의 고을이 무너졌습니다. 하느님께서는 대바빌론을 잊지 않으시고, 당신의 격렬한 진노의 술잔을 마시게 하셨습니다.

20 그러자 모든 섬들이 달아나고 산들이 자취를 감추었습니다.

21 하늘에서는 무게가 한 탈렌트나 되는 엄청난 우박들이 사람들에게 떨어졌습니다. 그 우박 재앙이 너무나 컸기 때문에 사람들은 하느님을 모독하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5 요한 묵시룩22장1절21절 [12]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7 6648
264 요한묵시룩21장1절27절 새 하늘과 새 땅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7 1642
263 요하묵시룩20장1절15절 천년통치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6 1585
262 요하묵시룩19장1절21절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4 1524
261 요한 묵시룩 18장1절24절 바빌론의 패망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3 1515
260 요한묵시룩17장1절18절 대탕녀 바빌론에게 내릴 심판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2 1571
» 요한묵시룩16장1절21절 하느님의 진노가 담긴 일곱 대접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1 5441
258 요한묵시룩15장1절8절 마지막 일곱 재앙의 예고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6-30 1604
257 요한묵시룩14장1절20절 어린양과 그의 백성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9 1545
256 요하묵시룩13장1절18절 두짐승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8 1525
255 요한묵시룩12장1절18절 여인과 용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7 1574
254 요한묵시룩11장1절19절 두 증인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6 1696
253 요한묵시룩10장1절11절 천사와 작은 두루마리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5 1608
252 요한묵시룩9장1절21절 다섯째 나팔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4 1926
251 요한묵시룩8장1절13절 일곱째 봉인과 금 향로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4 1601
250 요한묵시룩7장1절17절하느님의 백성인 교회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3 1611
249 요한묵시룩6장1절17절 처음 여섯 봉인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2 1706
248 요한묵시룩5장1절14절 봉인된 두루마리와 어린양 [16]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1 6926
247 요한 묵시룩 4장1절11절 천상 예배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1 1702
246 요한묵시룩3장1절22절사르디스 신자들에게 보내는 말씀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0 16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