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교리상식
  2. 칠보지식인
  3. 구약성경 이어쓰기
  4. 신약성경 이어쓰기


새 하늘과 새 땅
 
1 나는 또 새 하늘과 새 땅을 보았습니다. 첫 번쨰 하늘과첫 번째 땅은 사라지고 바다도더 이상 없었습니다.
 
2 그리고 거룩한 도성 새 예루살렘이 신랑을 위하여 단장한 신부처럼 차리고 하늘로부터 하느님에게서 내려오는 것을 보았습니다.
 
3 그때에 나는 어좌에서 울려오는 큰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 보라, 이제 하느님의 거처는 사람들 가운데 있다. 하느님께서 사람들과 함께 거처하시고 그들은 하느님의 백성이 될 것이다. 하느님 친히 그들의 하느님으로서 그들과 함께 계시고
 
4그들의 눈에서 모든 눈물을 닦아 주실 것이다. 다시는 죽음이 없고 다시는 슬픔도 울부짖음도 괴로움도 없을 것이다. 이전 것들이 사라져 버렸기 때문이다."
 
5 그리고 어좌에 앉아 계신 분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보라, 내가 모든 것을 새롭게 만든다." 이어서 “이것을 기록하여라. 이 말은 확실하고 참된 말이다."하신 다음,
 
6 또 나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다 이루어졌다. 나는 알파이며 오메가이고 시작이며 마침이다. 나는 목마른 사람에게 생명의 샘에서 솟는 물을 거저 주겠다.
 
7 승리하는 사람은 이것들을 받을 것이며, 나는 그의 하느님이 되고 그는 나의 아들이 될 것이다.
 
8 그러나 비겁한 자들과 불충한 자들, 역겨운 것으로 자신을 더럽히는 자들과 살인자들과 불륜을 저지르는 자들, 마술쟁이들과 우상 숭배자들, 그리고 모든 거짓말쟁이들이 차지할 몫은 불과 유황이 타오르는 못뿐이다. 이것이 두 번째 죽음이다."
 
새 예루 살렘
 
9 마지막 일곱 재앙이 가득 담긴 일곱 대접을 가진 일곱 천사 가운데 하나가 나에게 와서 말하였습니다. "이리 오너라. 어린양의 아내가 될 신부를 너에게 보여 주겠다."
 
10 이어서 그 천사는 성령께 사로잡힌 나를 크고 높은 산 위로 데리고 가서는, 하늘로부터 하느님에게서 내려오는 거룩한 도성 예루살렘을 보여 주었습니다.
 
11 그 도성은 하느님의 영광으로 빛나고 있었습닏. 그 광채는 매우 값지 보석 같았고 수정처럼 맑은 벽옥 같았습니다.
 
12 그 도성에 크고 높은 성벽과 열두 성문이 있었습니다. 그 열두 성문에는 열두 천사가 지키고 있는데, 이스라엘 자손들의 열두 지파 이름이 하나씩 적혀 있었습니다.
 
13 동쪽에 성문이 셋, 북쪽에 성문이 셋, 남쪽에 성문이 셋, 서쪽에 성문이 셋 있었습니다.
 
14 그 도성의 성벽에는 열두 초석이 있는데, 그 위에는 어린야의 열두 사도 이름이 하나씩 적혀 있었습니다.
 
15 나에게 말하던 천사는 도성과 그 성문들과 성벽을 재려고 금으로 된 잣대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16 도성은 네모반듯하여 길이와 너비가 같았습니다. 그가 잣대로 도성을 재어 보니, 길이와 너비와 높이가 똑같은 만 이천 스타디온이었습니다.
 
17 또 성벽을 재어 뵈 백사십사 페키스였는데, 사람들의 이 측량 단위는 천사도 사용하는 것입니다 ..
 
18 성벽은 벽옥으로 되어 있고, 도성은 맑은 유리 같은순금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19 도성 성벽의 초석들은 온갖 보석으로 꾸며져 있었습니다. 첫째 초속은 벽옥, 둘쨰는 청옥,섯째는 옥수, 넷째는 취옥,
 
20 다섯째는 마노, 여섯째는 홍옥, 일곱째는 감락석, 여덟째는 녹주석, 아홉째느 황옥, 열째는 녹옥수, 열한째는 자옥, 열두째는 자수정이었습니다 .
 
21 열두 성문은 열두 진주로 되어 있는데 . 각 성문이 진주 하나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 그리고도성의거리는 투명한 유리 같은 순금으로 되어 있었습니다 .
 
22 나는 그곳에서 성전을 보지 못하였습니다. 전능하신 주 하느님과 어린양이 도성의 성전이시기 때문입니다.
 
23 그 동성은 해도 달도 비출 팔요가 없습니다. 하느님의 영광이 그곳에 빛이 되어 주시고 어린아이 그곳의 등불이 되어 주시기 때문입니다.
 
24 민족들이 그 도성의 빛을 받아 걸어 다니고, 땅의 임금들이 자기들의 보화를 그 도성으로 가져갈 것입니다.
 
25 거기에는 밤이 없으므로 종일토록 성문이 닫히기 않습니다 .
 
26 사람들은 민족들의 보화와 보배를 그 도성으로 가져갈 것입니다.
 
27 그러나 부정한 것은 그 무엇도, 역겨운 짓과 거짓을 일삼는 자는 그 누구도 도성에 들어가지 못합니다. 오직 어린양의 생명의 책에 기록된 이들만 들어갈 수 있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5 요한 묵시룩22장1절21절 [12]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7 6650
» 요한묵시룩21장1절27절 새 하늘과 새 땅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7 1644
263 요하묵시룩20장1절15절 천년통치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6 1586
262 요하묵시룩19장1절21절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4 1524
261 요한 묵시룩 18장1절24절 바빌론의 패망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3 1515
260 요한묵시룩17장1절18절 대탕녀 바빌론에게 내릴 심판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2 1572
259 요한묵시룩16장1절21절 하느님의 진노가 담긴 일곱 대접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7-01 5441
258 요한묵시룩15장1절8절 마지막 일곱 재앙의 예고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6-30 1604
257 요한묵시룩14장1절20절 어린양과 그의 백성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9 1545
256 요하묵시룩13장1절18절 두짐승 [1]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8 1525
255 요한묵시룩12장1절18절 여인과 용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7 1574
254 요한묵시룩11장1절19절 두 증인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6 1696
253 요한묵시룩10장1절11절 천사와 작은 두루마리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5 1608
252 요한묵시룩9장1절21절 다섯째 나팔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4 1926
251 요한묵시룩8장1절13절 일곱째 봉인과 금 향로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4 1601
250 요한묵시룩7장1절17절하느님의 백성인 교회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3 1611
249 요한묵시룩6장1절17절 처음 여섯 봉인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2 1706
248 요한묵시룩5장1절14절 봉인된 두루마리와 어린양 [16]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1 6926
247 요한 묵시룩 4장1절11절 천상 예배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1 1702
246 요한묵시룩3장1절22절사르디스 신자들에게 보내는 말씀 [7] 이민채율리안나 2012-06-20 1698